공부만 해서 쟁취한 직업인데…인생 참

나도 이제 20대 후반 되어가는 어린 사람이라 조언할 입장이 되나..싶지만 그래도 취준까지 해보고 느낀 건 나이 먹을수록 친구라는 존재를 잘 안믿게 되는 듯. 중딩 고딩까지눈 진짜 때 묻지 않은 인간관계 였다고 생각해서 그때 생각하면 너무 아련하고 재밌고 추억인데 대학생 때부터 학벌로 유세 부리는 애들이 생기기 시작함. 그리고 취준생 나이 되니까 취업으로 질투하는 애들 엄청 많아지더라. 내가 공부를 못하던 편이라 학벌도 안좋아서 3년 동안 남들 놀 때 공부만 해서 쟁취한 직업인데…인생 참